Skip

타이틀라인
교원뉴스

 

  • 홈 >
  • >

웰스(Wells), 1분기 매출 495억원… 전년동기비 16% 증가

2020-04-22


 

19년 1분기 판매 대비 33.6% 상승한 6만대 넘어… 상품 다양화 주효
환경가전, 전략제휴 상품 각 29%, 12% 증가, 뷰티 상품도 전체 10%로 규모 확대

 

 

교원그룹 건강가전 종합 브랜드 웰스는 지난 1분기 매출이 전년 동기 대비 16% 성장한 495억 원을 달성했다. 분기 렌탈 상품 판매도 지난해 1분기 대비 33.6% 상승한 6만 개를 넘어섰다.

 

렌탈 상품을 다양화 한 것이 주효했다. 웰스는 지난해부터 빠르게 변화하는 소비 트렌드와 고객 취향에 대응 하도록 상품 라인업 확대에 나섰다. 지난해 ‘웰스 더원’ 시스템 정수기 신제품을 시작으로 LED마스크, 의류관리기, 에어컨 등 전략 제품까지 10여종의 제품을 잇따라 선보였다. 덕분에 최대실적을 기록했던 지난해에 이어 렌탈 사업 비수기로 꼽히는 1분기에도 호 실적을 이어나갔다.

 

전년동기와 비교해 정수기, 공기청정기, 비데 등 환경 가전 판매량은 29% 이상 높아졌다. 특히, 지난해 첫 선을 보인 LED마스크와 플라즈마케어 등 뷰티 상품군도 분기 전체 판매량의 10%에 달하는 6천대 규모로 성장하며 실적 상승을 도왔다.

 

웰스 공유렌탈 서비스도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공유렌탈 1호 상품 식물재배기 ‘웰스팜’은 웰빙, 홈가드닝 트렌드 확산과 함께 판매가 크게 늘어, 웰스 판매 상품군 중 가장 큰 188% 성장률(전년동기비)을 기록했다.

 

웰스 관계자는 “그룹 생활문화사업 확대 전략에 따른 고객 중심 R&D 투자와 경영 혁신 등으로 웰스는 지난해 2,154억원 최대 매출 달성 이후 성장세를 이어 나가고 있다”라며, “올해 목표인 100만 렌탈 계정 확보를 위해 솔루션 기반의 맞춤형 렌탈 서비스를 선보임과 동시에, 신규 영업망 확충에도 집중 할 것”이라고 밝혔다.

상품/서비스 별
사이트/SNS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