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타이틀라인
교원뉴스

 

  • 홈 >
  • >

교원그룹, 정도 영업 현장을 위한 ‘바른 영업 실천 선포식’ 개최

2018-04-20


 

제도 개선·관리 감독 체계 강화를 통해 ‘정도 영업 문화’ 정착

고객불편 최소화, 다수 구성원 피해 없도록 시스템 보완·교육 강화

비윤리적 영업 사례 전수 조사 후 결과 반영해, 현장 맞춤형 개선안 도입

 

교원그룹(회장 장평순)이 19일 챌린지홀에서, 교원 빨간펜 전국 센터장 130명이 모인 가운데 ‘교원그룹 바른 영업 실천 선포식’을 개최했다. 이 선포식은 활동기반의 바른 영업 문화 정착을 위한 영업제도 개선, 시스템적인 관리·감독체계와 교육 강화를 다짐하는 자리로 진행됐다.

 

이날 선포식은 최근 일부 영업 현장에서 발생된 명의도용, 허위 계약 등의 심각성을 인지하고 이를 근절하겠다는 취지에서 개최됐다. 교원그룹은 일부 현장에서 행해진 비윤리적인 영업 사례에 대해 전수조사 하는 한편, 제도 강화를 통해 근본적인 문제를 해결해나갈 계획이다.

 

먼저 계약 등록 및 확인 시스템을 강화한다. 계약 등록 익일 발송되던 계약서 발송 시스템을, 계약 등록 즉시 발송되도록 수정해 고객이 실시간으로 계약의 체결 및 취소 여부를 확인할 수 있도록 개선한다. 그리고 기존보다 한층 강화된 본인 인증, 해피콜 제도를 시행한다.

 

계약 관리와 감독 체계도 새롭게 개편한다. 불완전 판매 의심 건을 사전에 관리·점검하여 상시적으로 모니터링 할 수 있는 시스템을 개발하고 본사 및 현장영업 관리자가 문제발견 시 즉시 조치할 수 있도록 한다. 그리고 각 판매위탁 사업자의 영업 리스크 요인을 정기적으로 체크하여 불완전 판매 및 위법적인 행위가 발생되지 않도록 관리 감독 체계를 개편한다.

 

바른 영업이 현장에서 정착될 수 있도록 영업 교육도 보완한다. 방문판매법과 개인정보보호법 등에 대한 법률 교육을 입사 시점부터 실시해 파트너 스스로 실천할 수 있게 한다. 또한, 성과 평가 필수 과목으로도 법률 교육을 추가한다. 그 외 분기마다 특별교육을 편성할 예정이며 사이버연수원, 동영상 등을 통해 상시적으로 온라인 교육을 받을 수 있도록 한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장동하 기획부문장은 “일부 영업 현장에서 부정행위가 발생한 것에 대한 관리 책임을 통감한다. 앞으로 단 한 명의 고객도 피해 받지 않는 ‘행복한 일터’를 위해 전 임직원이 노력해야 한다”며 “교원그룹이 ‘바른 영업 실천 선포식’을 통해 올바른 영업 문화를 정착시키고 고객 만족 교육 기업으로 도약할 수 있도록 모두 각오를 되새겨 달라”고 당부했다.

 

 

(끝)

상품/서비스 별
사이트/SNS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