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타이틀라인
교원뉴스

 

  • 홈 >
  • >

교원그룹, 놀이교육기관 ‘위즈아일랜드’ 통해 유아 교육시장 선도

2017-02-16


 

교원그룹(대표 장평순)이 놀이교육기관을 통해 본격적인 유아 교육시장에 나선다. 지난 10일 ‘위즈아일랜드’를 운영하고 있는 위즈코리아를 인수하고, 15일 회사명을 ‘교원위즈’로 변경했다. 학습지 ‘빨간펜’ ‘구몬학습’, 전집 ‘교원 올스토리’ 등의 브랜드를 보유한 교원그룹이 유아 대상 교육기업을 인수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이를 계기로 교원그룹은 초등을 넘어 유아 교육시장까지 선도해나갈 계획이다.

 

2004년 처음 선보인 위즈아일랜드(Wizisland)는 일명 ‘놀이학교’로 만 3세부터 7세까지의 유아를 대상으로 한 놀이교육기관이다. 국내 최대 규모로 총 32개의 분원을 보유하고 있다. 미국의 심리학자 메이어와 샐러비의 감성지능이론, 가드너 박사의 다중지능이론과 유태인 교육법을 바탕으로 한 다양한 감성놀이 프로그램을 실시한다. 동종 업계 최초로 2004년부터 10년 연속으로 영국 ISO 9001(품질경영시스템) 인증을 획득하며 교육 서비스의 우수성을 인정받았다.

 

교원그룹은 초등학생 중심이었던 교육사업을 영·유아로 확대하고 있다. 대표적으로 ‘누리(3~5세)-키즈(5~7세)-초등’으로 이어지는 스마트 빨간펜을 통해 체계적인 스마트 학습 시스템을 완성했다. 전집 브랜드인 ‘교원 올스토리’는 2013년 누리과정을 반영한 ‘솜사탕’ 시리즈를 새롭게 선보이고 0~24개월 대상 ‘첫 두뇌계발 베베똑’ 등을 내놓았으며, 구몬학습 또한 ‘한글·숫자·영어가 크는 나무’ 등을 통해 유아 교육시장에 안착했다. 더불어 ‘영·유아 전문가 과정’을 통해 학습지 교사의 역량 강화를 위해 주력하고 있다.

 

이번 인수를 통해 교원그룹은 유아 교육시장의 성장기반을 마련했다. 학습지와 전집 등 교육상품 기획 및 개발, 회원관리 등을 통해 쌓아온 교원그룹의 교육노하우와 위즈아일랜드의 운영 시스템으로 상당한 시너지 효과를 창출할 것으로 보인다. 향후 위즈아일랜드의 정규 수업과 방과 후 수업 등에 교원그룹의 다양한 교육 콘텐츠와 서비스를 접목시켜나갈 계획이다.

 

교원그룹 관계자는 “교원그룹은 32년간 수많은 학생 및 학부모들의 신뢰를 받아왔다. 이를 바탕으로 위즈아일랜드의 장점과 교원그룹의 교육노하우를 극대화하여 ‘아이를 믿고 맡길 수 있고 체계적인 학습이 가능한 놀이교육기관’으로 성장시켜 나가겠다. 이를 통해 영·유아부터 초등까지 기본 교육을 잘하는 교육전문회사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끝)

상품/서비스 별
사이트/SNS 보기